null

식량절약

제작연도 1980-09-18

상영시간 02분 37초

출처 대한뉴스 제 1299호

식량절약

이상기온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벼농사
-김포군 계양면 농부 인터뷰(육성)
-"금년에는 비가 많이 내린데다가 기온도 이상 기온이기때문에 발아도 7-8일 늦었다. 그러나 요즘은 날씨가 회복되기때문에 서리만 늦게 내린다면, 평년작에 비하면 조금 떨어질듯하다."
금년의 식량수급 사정
-정부가 보유하고 있는 양곡과 민간이 보유하고 있는 양곡은 모두 2200만 섬, 식량수급에 지장 없음.
-식량절약은 언제나 우리 생활속에 실천해 나가야하는 과제
-식량창고에서 관리인 인터뷰(육성)
-"그 동안 국민들이 보리쌀을 많이 먹었기때문에 보리쌀 방출이 8월말 현재 작년에 비해 2배에 가깝게 늘어나고 있다. 앞으로 계속 보리혼식에 협조한다면, 보다 많은 쌀이 절약될 것이다."
-일부 몰지각한 상인들이 매점매석을 한다거나 일부 소비자들이 사재기를 한다면 식량수급은 차질을 가져오게 됨.
-절제와 절약하는 생활속에 양곡의 유통질서를 유지 해야 함.
혼식장려
-해 마다 인구는 늘어나고 생활수준이 향상됨에 따라서 식량의 수요 증가
-쌀위주의 식생활보다는 혼식을 생활화 할때 가계의 보탬이 됨은 물론 쌀을 절약하게 됨.
-가정이나 식당에서 한 톨의 식량이라도 아끼기 위해 식사는 알맞은 양으로 해서 남기는 일이 없도록 해야함.
-공기밥을 이용한다면 먹다남은 밥을 버리는 일도 없을 것이고 식량을 아끼는 방법임.

출처 : 대한뉴스 제 1299호

관련영상 (6) 왼쪽으로 이동

푸른 가을하늘

한국의 이슬람교

인천상륙 30주년

전두환 대통령 지방순시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정책 보기

영상자료 이용문의 한국정책방송원 방송영상부 영상자료실 : 044-204-8283~5